뉴스한국 글자크기  | 
한국 기획재정부, ‘2019년 세법개정안’ 발표
위클리홍콩  2019/07/30, 18:20:06   
한국부동산 처분 후, 양도소득세 미납부시, 소유권 인정 못 받아

내년 2020년부터 재외국민이나 외국인(시민권자)이 한국에서 부동산을 처분한 후 소득이 발생했음에도 양도 소득세를 납부하지 않고 해외로 출국하는 경우 소유권 인정을 받지 못하게 된다.

지난 22일, 한국 기획재정부는 ‘2019년 세법개정안 상세브리핑’을 통해 양도세를 신고 안한 재외국민 및 외국인에게는 소유권 이전을 할 수 없도록 하는 내용 등을 담은 개정안을 발표했다.

이번 개정안에 따르면 재외국민 및 외국인이 토지나 건물 등을 양도하는 경우 소유권 이전 등기 시 ‘부동산양도신고확인서’를 등기관서장에 제출하도록 했다. 이는 양도세 신고를 했다는 확인서를 제출해야만 소유권 이전을 할 수 있다는 의미이다.

부동산을 처분하면 양도소득에 대한 양도세를 양도일 2개월 이내에 신고 및 납부하도록 하고 있다. 이번 규정은 내년 7월 1일 이후 양도하는 분부터 적용된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콩 연간 경제성장률 전년대비 0.6% 머물러 2019.08.06
통화국, 2008년 이후 첫 금리 인하 단행 투자자 리스크 관리 주의 당부 최근 미 연방준비제도 이사회(FRB)가 기준 금리를 25 베이시스 포인트 낮추면서 홍콩..
홍콩, 혼돈의 주말 - 범죄인 인도반대 시위행진 3일 동안 열려 2019.07.30
지난 홍콩의 주말은 혼돈의 시간이었다. 26일(일)에 일어난 윈롱(Yuen Long)지역에서 발생한 폭력사태 이후의 홍콩은 이에 대한 검증되지 않은 수많은 가짜정..
한국 기획재정부, ‘2019년 세법개정안’ 발표 2019.07.30
한국부동산 처분 후, 양도소득세 미납부시, 소유권 인정 못 받아 내년 2020년부터 재외국민이나 외국인(시민권자)이 한국에서 부동산을 처분한 후 소득이 발생했음에..
단기적 아파트 공급, 신계북서부 부동산 개발 수정 2019.07.23
300채에서 11,000채 이상으로 증가 계획 단기적 아파트 공급을 위한 즉각적인 해결책 정부의 주택 공급 확대 계획에 따라, 홍콩 최대 부동산 개발업자 두 곳이..
외국인 은행종사자, 홍콩 취업문 좁아 재취업 어려워 2019.07.16
비용 감축·중국어 구사자 선호 등 고용 시장 변모해 최근 홍콩의 은행들이 비용을 줄이는 등 긴축 상태에 돌입하는 동시에 중국어 만다린 구사자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
핫이슈 !!!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70    2018.09.07   
한경 편집국장이 전하는 오늘의 뉴스-69    2018.09.06   
부동산 투기를 위한 신규 아파트 공실에 대한 세금 부과 예정    2018.06.26   
생활패션 – 여름원피스    2018.06.05   
미사의 가벼운 여행일기, 세계여행 – 영국 런던    2018.06.05   
[인터뷰] 홍콩 의회 의원 -..
홍콩한인상공회 “2019 Net..
'홍콩한인 70주년 기념행사'..
홍콩 구의회 선거, 압도적인..
10월 HK$ 예금 증가, 반면..
스쿼트의 불편한 진실
콕 찝어 광동어 - 날씨 표현
홍콩한국문화원, ‘2019 한국..
홍콩의 스케이트 공원 - A G..
초소형 아파트 붐 사실상 ‘끝물..
Untitled Document

한국기관 및 단체
홍콩 총영사관
홍콩 한인회
홍콩 상공회
홍콩 대한체육
홍콩 여성회
민주평화통일위원회
신아일보
한국 국제학교(KIS)

홍콩기관 및 단체
홍콩 정부
홍콩 세무국
노동청
천문대
홍콩 무역발전국
홍콩 관광청 한국사무소
홍콩 국제공항
홍콩 병원협회
홍콩은행
hangseng은행
홍콩 언론사
문회보
대공보
성도일보
명보
동방일보
South China Morning Post
The Standard
한국 언론사
경향신문
국민일보
내일신문
노컷뉴스
세계일보
서울신문
조선일보
연합뉴스
쿠키뉴스
중앙일보
한국일보
한겨레
뉴시스
동아일보
CBS
YTN
SBS
마카오 주요 사이트
마카오 정부
마카오 비즈니스 서포트 센터
마카오 관광청
마카오 국제공항
터보젯(페리 스케쥴)
마카오 대학


심천 및 광동성
교민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