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Covid-19에 중국인 유학생 대거 귀국…中 취업난 가중 - 최근 몇 년간 귀국 유학생 수 꾸준히 증가
  • 기사등록 2020-09-28 15:08:28
기사수정

사진=scmp코비드19 확산 여파로 올해 해외에서 졸업한 중국 유학생 80만 명 이상이 중국으로 귀국하면서 중국 취업 시장이 한층 더 치열할 전망이다.

 

온라인 직업 개발 플랫폼 유니커리어(UniCareer)의 최신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과 엄격해진 해외 이민 및 고용 규제로 인하여 올해 중국으로 귀국한 유학생 수가 지난해보다 70% 증가했다. 올해 중국으로 돌아온 유학생 중 미국에서 공부한 학생이 28.6%로 가장 많고, 영국 26.3%, 호주 13.2% 등으로, 60% 이상이 석사 학위 이상 소지자다.

 

최근 몇 년 동안 해외 대학을 졸업한 후 본국으로 귀국하는 중국 유학생, 일명 ‘하이구이(海歸)’의 수가 꾸준히 늘고 있다. 하이구이 수가 2011년에 186,200명에서 2015년 409,100명, 2018년 519,400명으로 급증했다. 

 

매년 하이구이 수는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중국 내 대학 졸업생 수가 사상 최고인 약 874만 명으로 추산되고 있어 중국 취업 시장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최신 통계에 따르면, 중국 도시 지역의 실업률이 8월 말에 5.6%로 하락했다. 이는 코비드19 확산 이후 실업률이 정점을 찍었던 2월 6.2%보다 0.6% 포인트 하락했으며 전달인 7월보다 0.1% 하락해 다소 개선되고 있다. 그러나 사회초년생에 해당하는 20세~24세의 대학 이상 졸업자의 실업률은 6월에 19.3%로 1년 전보다 3.9% 포인트 상승했다. 정부는 8월 청년 실업률을 발표하지 않았지만 지난해 대비 5.4% 포인트 증가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중국 온라인 채용 사이트 58.com이 최근에 발표한 2020 졸업생 취업 보고서에 따르면, 귀국 학생 중 약 40%가 금융 또는 기술 분야에 취업했으며 3%가 제조업, 5%가 연구직 또는 정부 기관에 근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40%의 하이구이의 연봉은 중국 대학 졸업생 평균 연봉과 거의 비슷한 10만 위안(약 113,600 홍콩달러)로 나타났다. 중국 대학 졸업생 평균 연봉은 94,068 위안(106,910 홍콩달러)이다. 하이구이 약 5%만이 연간 30만 위안 이상의 연봉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대학에서 뉴미디어 매니지먼트·마케팅 석사 학위를 받고 귀국한 루크 루(Luke Lu)는 “지난 3월 말 광저우로 귀국한 후 지난 5월부터 국내 화장품 회사에서 일을 시작했다. 사회초년생으로서 월 12,000위안 월급에 만족한다. 몇 년 동안 미국에서 일해보고 싶었지만 코비드19 확산과 악화된 미-중간 관계 때문에 중국인 졸업생들이 올해 미국에서 취업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했다. 아쉬움은 있지만 국내 시장도 경력을 쌓기에 크고 좋은 곳이다”고 말했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28 15:08:28
유니월드gif
애니홍콩 컨설팅_ANYHKG
굽네홍콩_GoobneKK
티웨이항공
NRG_TAEKWONDO KOREA
DragonGeneBox
사천요리전문점_DengG
SOL_Moving Company
ezylense_02
study flex_02
Eye Level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